NEWS

마운틴무브먼트의 새소식입니다.

'맨투맨' 제작진 "박해진의 달달한 작전 시작…극과 극 반전도"
2017-05-06

 


'맨투맨'이 반전을 예고했다.

5일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MAN x MAN)' 측은 고스트 요원 박해진(김설우)와 송산그룹 재벌 3세 연정훈(모승재)의 날선 대립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차 안에서 심각한 얼굴을 하고 있는 정만식(이동현)과 백사단의 해결사 태인호(서기철) 옆에서 차가운 미소를 짓고 있는 연정훈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와 함께 건물 옥상에서 어딘가를 향해 총을 겨누고 있는 박해진의 모습은 새로운 작전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앞서 박해진이 조력자인 정만식 검사와의 합동 작전으로 첫 번째 목각상을 손에 넣은 가운데 5회에서는 목각상 작전의 책임자인 국정원의 장현성(장태호)까지 신분 노출 위기에 놓인 이들이 계획을 변경하며 백사단과 처음으로 격돌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확보한 목각상을 지키고 적이 누구인지를 파악하기 위해 박해진와 정만식, 태인호 팀은 수비가 아닌 공격 태세로 전환하고 새로운 미끼를 던진다. 박해진를 필두로 한 국정원의 공조팀과 연정훈를 배후로 서로의 이해관계 속에 연합한 천호진(백인수)의 백사단팀의 첫 대결에서 누가 웃게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맨투맨' 제작진은 "김민정(차도하)를 사로잡기 위한 박해진의 달달한 작전이 본격 시작되고, 목각상을 사수하기 위한 새로운 미끼 작전으로 처음으로 치열하게 첫 격전이 펼쳐진다”며 “극과 극 반전의 결과가 이어지며 과연 박해진의 임무가 무사히 성공할 수 있을지 주목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4회는 박해진이 작전상 경호원 위장 신분을 유지해야 한다는 통보를 듣고 김민정에게 '재취업 키스'를 하며 역대급 엔딩을 선사했다. 목각상을 두고 새로운 작전이 전개될 '맨투맨' 5회는 5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기사출처 : http://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6697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