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마운틴무브먼트의 새소식입니다.

"유정 선배 뜬다"…박해진, 中화죠우 통해 팬들과 소통
2018-03-22

이미지 원본보기

이미지 원본보기이미지 원본보기[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유정 선배가 생방송으로 중국 팬들과 만난다"

14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치즈인더트랩'(제작 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감독 김제영)의 주인공 박해진이 생방송을 통해 대규모 중국 팬들과 만남을 계획중이다.

박해진은 오는 13일 중국의 유명 모바일 생방송 플랫폼 화죠우(花椒直播)와 함께 두번째 생방송을 진행, 수백만 명에 달하는 팬들과 소통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치즈인더트랩' 개봉 소식에 한달음에 달려오는 화죠우 생방송은 1일 1,800만명의 팔로워를 가진 영향력 있는 중국 방송으로 2016년에도 유정선배 박해진을 상해에 초대해 토크쇼와 생방송을 진행하며. 당시 동시접속자 180만명을 기록하는 등 엄청난 호응을 얻었다.

이에 '치즈인더트랩' 유정선배의 컴백에 들뜬 화죠우 측 담당자는 츨연당시에도 유정선배 박해진에 대한 각별한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이처럼 화죠우는 박해진의 소식을 궁금해하는 중국 팬들을 위해 생방송을 제안, 오는 13일 박해진의 공식 영화 홍보 일정을 방송에 담을 예정이다. 이날 박해진은 화죠우와 웹툰 '치즈인더트랩' 팬 시사회 대기실과 본 행사, 마무리 멘트까지 총 1시간 방송을 진행한다. 

영화 개봉을 앞두고 한국 배우가 중국 플랫폼과 생방송을 진행하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로 한류스타로서 넘버원 위치를 점하고 있는 박해진의 위상을 실감케 하고 있다. 

이같은 '박해진 효과'로 인해 '치즈인더트랩'은 예고편 공개만으로 중국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스페인 등 각국 언론 메인뉴스로 보도되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개봉 전부터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치즈인더트랩'은 조회수 11억뷰의 메가히트 원작 웹툰을 스크린에 옮긴 작품이다.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박해진)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오연서)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로 남녀주인공 박해진 오연서에 이어 박기웅 유인영 산다라박 김현진 등 청춘스타들이 대거 캐스팅돼 3월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출처 : http://entertain.naver.com/now/read?oid=076&aid=0003223749&lfrom